학생회

  • HOME
  • 학생활동
  • 학생회
군사학과-학생활동-학생회 상세보기 - , 제목, 내용, 파일, 작성자등의 정보를 제공합니다.
제목 37사단 하계 병영훈련 소감문

군사학과에 입학하고 처음으로 병영훈련을갔다.

 

처음이라 그런지 뭔가 기대되었고 내가 정말 군사학과 학생이구나 하는 생각과 군사학과에 대한 자부심도 많아졌다

 

첫날 37사단에 도착했고 비가 와서 판쵸우의를입고 사단을 둘러보고 여러 병과가 있다는 것에 대해 설명을 들었다 생각보다 여러 분야별로 병과가 많이 나눠져있어서 신기했다.

 

둘째 날 입소식을하고 집총제식을 했는데 우리가 배운 건 몇 개 안되는데 실제로는 16가지 종류가 있다는 것을 듣고 앞으로 어떻게 집총제식을 배울지 막막하다는 생각을 했다.

 

그리고 경계교육을 하였다 오후에는 호국문화제에 참석하여 625참전용사들도 보고 여러 장병들의 장기도 보았다 우리 조에게 집총제식을 가르쳐주던 조교님이 문화제에 참여해서 재미있게 보았다

 

그리고 문화제에서 지나가는 친구를 보았다 뭔가 신기했다 말을 걸고 싶었지만 너무 멀리 있었고 일반 병사라 말을 걸지는 못했다...

 

셋째날 각개전투를 했다 땅에 엎드리고 구르고해서 힘들었지만 은폐 언폐를 위해 열심히 기고 굴렀다 그다음 구급법을 배웠는데 심폐 소생술로 사람을 살릴 수도 있다는 말을 들어서 열심히 배웠다 그다음 화생방을 했는데 정화통을 빼고 다시 끼웠는데도 약간 따끔했다 그러면 방독면이 없다면 무슨느낌일까... 방독면 없이 화생방을 하는 게 두려워진다..........

 

넷째 날 유격을 했다 유격 pt체조도 여러 가지가 있지만 우리가 배운 것 중에서 나는 8번이 가장 힘들었다. 그리고 점심을 먹고 장애물을 탔다

 

그리고 퇴소식을하고 학교에 돌아와 전술행군을 했다 살면서 그렇게 오래 걸어본적은 처음인 것 같다 행군을 하면서 힘든 과정 속에서 동기들과 힘내며 학교로 돌아오니 동기애를 느낄 수 있었다.

 

 

이번 훈련으로 여러 가지를 배워서 좋았다 특히 신교대에서 훈련을 받아서 병사들이 갖는 마음을 느끼게 되었다 훗날 장교가 되면 병사들의 마음을 헤아리는 좋은 장교가 되어야겠다.

파일
작성자 후보생 이훈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