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족사학 70년! 새로운 도약

미래를 연다, 세계로 간다

  • 청주대소개
  • 대학기관
  • 조직구성
  • 부속기관
  • 박물관

박물관

위치 및 연락처

부서소개

본 대학교 박물관은 우리나라의 역사 고고 자료를 수집하고 보관하여 학술연구에 이바지할 목적으로 충청남북도지방에서는 최초로 1967년 11월 10일에 종합박물관으로 개관하였으며, 1977년에 지상 2층 지하 1층의 현 건물이 완공되었다. 2004년에 개교 60주년을 기념하여 쾌적한 관람환경을 위해 낡은 시설을 개․보수하고, 전시실에 터치스크린, 그래픽 패널 등 영상기기를 설치하는 등 전면적인 시설 보완과 전시장 개편 등을 마치고 2005년 11월에 재개관하였다. 학술조사 활동으로는 1977년부터 1991년까지 5차에 걸쳐 충주 미륵리사지(대원사지)와 미륵대원지를 발굴조사하였고, 1984년의 청주시 운천동사지 발굴을 통하여 학계에 크게 공헌하였다.

특히 1985년에는 현존하는 세계 최고의 금속활자본인 직지심체요절을 인쇄한 흥덕사지를 확인, 발굴하는 성과를 거두었다.
초창기에는 약 2백여점의 유물을 가지고 개관하였으나 매년 소장품을 늘려 현재는 2,000여점의 유물을 전시하고 있다.

현재 박물관 전시실은 제1전시실(민속공예실), 제2전시실(고고미술실), 청석기념관으로 나누어져 있으며 하나의 동선으로 연결되어 연속적으로 관람할 수 있다.
소장유물 가운데 지정문화재로는 용암사석조비로자나불좌상(충청북도 유형문화재 제23호), 눌재강수유고판목(충청북도 유형문화재 제177호), 금강반야경소론찬요조현록(충청북도 유형문화재 제293호), 묘법연화경(충청북도 유형문화재 제323호)등이 있다. 또 박물관보와 학술조사 보고서 등도 매년 발행하고 있다. 청석기념관에는 설립자 김원근 ․ 김영근 선생 유품 2백여점과 생존시 사진자료, 청석학원 산하 각급학교 자료 1백여점이 전시되어 있다.

업무소개

본 박물관에서는 박물관에 온 본교 학생들을 비롯한 방문객에게 전시실 안내를 하고 있고 깨끗한 박물관을 유지해 가기 위해 전시실 청소 및 창고 정리 유물 세척등의 업무를 하고 있다.
그리고 유물을 구입하여 가치있는 유물들을 보다 더 많이 전시할수 있도록 하고 있다.
그리고 박물관보, 학술총서 등의 책을 펴내서 다른 기관들과 공유하는 등에 학술활동도 하고 있다.

구성원

콘텐츠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어느 정도 만족하셨습니까?

만족도 조사 폼

담당자 정보

  • 최종수정일